사이트 검색 입력
칼은 칼이야 글 : 이다 예센 그림 : 한나 바르톨린 번역 : 케이 리아오, 조한 출판사 : 현북스 / 32쪽 발행일 : 2022-11-02

1~4세 아이를 위한 생활 그림책
‘리틀 칼 시리즈’
여섯 번째 이야기 『칼은 칼이야』

칼이 사자인 척하며 엄마에게 으르렁댑니다. 하지만 엄마가 무서워하자 바로 자기는 칼이라며 엄마를 위로합니다. 상냥한 아이의 모습에 웃음 짓게 됩니다. 칼은 형 알버트에게도 똑같이 해 보지만 형은 오히려 ‘나는 코끼리다.’라며 크르렁거리네요. 칼은 이번에는 무서워져서 움츠러들고 맙니다. 동물의 왕 사자처럼 강해지고 싶은 칼이 정작 코끼리가 더 세다고 하는 형을 보면서 오히려 자존감을 더욱 키우는 이야기입니다.

[리틀 칼 시리즈]는 1~4세 아이들이 경험하는 매일매일의 생활 작은 부분을 다루고 있습니다. 1~4세는 자아 개념이 형성되기 시작하는 시기이며, 주위를 탐색하며 학습을 통해 정체성의 기초를 다지는 시기입니다. 아이들은 리틀 칼을 보며 함께 놀고 경험하고 배우며 삶을 탐색하는 즐거움을 맘껏 느끼고 자존감을 키울 수 있습니다.

출판사 리뷰

덴마크의 대표 작가 이다 예센과 그림 작가 한나 바르톨린의 만남

덴마크의 사랑받는 작가 이다 예센의 글은 표현이 복잡하지 않고 단순하지만 이 시기 아이들의 생활을 정확하게 묘사하고 있습니다. 압축된 글에 가족과 집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들이 세상의 전부인 1~4세 아이의 엉뚱하지만 사랑스러운 생활이 생생하게 살아 있습니다. 덴마크에서 북유럽 특유의 컬러로 사랑받고 있는 한나 바르톨린의 시적인 그림은 그림책을 아름답게 완성할 뿐 아니라 아이들과 가족들의 모습을 따뜻하고 사랑스럽게 묘사하고 있습니다.

책의 맨 뒤에는 새내기 부모를 위해 1~4세 아이들의 발달 특성과 책에 표현된 특성들을 이해하기 쉽게 정리해 두었습니다. 아이들과 책을 읽으면서 책의 의미에 대해서 생각해 보세요.

글작가
이다 예센
그림작가
한나 바르톨린
옮긴이
케이 리아오, 조한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