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따로따로 가족 글 : 아멜리 자보 그림 : 아니크 마송 번역 : 달보름 출판사 : 키즈엠 / 40쪽 발행일 : 2022-05-06

우리는 왜 따로따로 가족이 되었을까요?

강아지 쿠키는 어느 멋진 날, 새로운 가족을 만났어요. 가족들은 쿠키를 따뜻한 미소로 맞이해 주었지요. 쿠키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강아지였어요. 모두가 쿠키를 사랑해 주었고, 그 사랑에 언제나 즐거운 시간을 보냈어요. 하지만 그 행복은 그리 오래 가지 않았어요. 바로 할머니와 할머니의 선물 때문이었지요. 그날 이후 모든 게 달라졌어요. 가족들은 쿠키와 함께하기 보다는 각자의 공간에서 할머니의 선물과 함께했어요. 이제 쿠키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강아지가 아니었어요. 쿠키와 가족들은 이제 함께할 수 없는 걸까요?

출판사 리뷰

‘함께’보다 ‘각자’가 편한 요즘 가족

예전에는 가족이 함께하는 것이 당연하게 여겨졌습니다. 함께 밥을 먹고, 이야기를 나누며 생활을 공유하는 일상이 평범한 것이었지요. 하지만 스마트폰과 각종 매체, 그리고 SNS가 우리의 삶에 스며들며 ‘함께’보다는 ‘각자’가 편해지고 당연해졌습니다. 다른 가족들이 어떤 생각을 하며 지내는지 알기 어렵고 관심도 많이 줄어들었어요. 가족보다는 보이지 않은 온라인 세상 속 사람들이 더 편한 사람도 점점 늘고 있어요.

『따로따로 가족』은 이러한 요즘 세태를 반영했어요. 스마트 기계에 빠져 가족보다는 따로 생활하고 지내는 모습을 보여 줍니다. 어느 순간 변해버린 가족들을 강아지 쿠키가 바라보며 상처를 받고 외로움을 느끼게 되지요. 따로따로 가족의 모습을 통해 지금 그렇게 살고 있는 우리의 삶을 반성하게 됩니다. 그리고 그 무엇보다 가족과 함께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을 수 있지요. 저녁 시간이 되면 모든 가족이 둘러앉아 맛있는 저녁을 먹던 그 시절이 그리워지는 날이 있습니다. 오늘은 가족과 시간을 보내 보면 어떨까요? ‘따로따로’ 가족이 아닌 ‘함께’ 가족으로 말이에요.

★ 누리 과정 연계 | 의사소통, 자연탐구, 사회관계

글작가
아멜리 자보
그림작가
아니크 마송
옮긴이
달보름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