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우리 아빠는 흰지팡이 수호천사 글 : 곤살로 모우레 그림 : 마리아 히론 번역 : 라미파 출판사 : 한울림어린이 / 40쪽 발행일 : 2021-10-15

추천그림책

2021 그림책박물관추천 

서로에게 길잡이별이고 수호천사인 시각장애인 아빠와 딸 이야기

아침마다 아빠는 딸의 손을 잡고 학교에 데려다줍니다. 아빠와 딸은 시각장애인이에요. 딸은 조금은 볼 수 있고, 아빠는 하나도 볼 수 없죠. 하지만 아빠는 다른 사람들이 보지 못하는 것들을 봅니다. 딸은 아빠와 함께 넓고 흥미로운 세상을 보지요. 아빠에게 딸은 길잡이별이 되고, 딸에게 아빠는 수호천사가 되어.

출판사 리뷰

나는 아빠의 길잡이별, 아빠는 나의 수호천사

아빠랑 나는 시각 장애인이에요. 난 조금은 볼 수 있고, 아빠는 하나도 못 봐요. 아빠는 조금은 볼 수 있는 나를 ‘길잡이별’이라고 부르지만, 사실 나를 이끄는 사람은 아빠랍니다. 아빠는 눈이 안 보이지만 나보다도, 세상 누구보다도 훨씬 더 많은 걸 보거든요. 아빠는 나를 안전하게 지켜 주는 ‘수호천사’예요. 아침마다 아빠는 커다란 손으로 조그만 내 손을 감싸고 학교에 데려다줘요. 학교 가는 길에 우리는 동물 차 이름 알아맞히기 놀이도 하고, 지팡이를 두드리며 리듬에 맞춰 노래를 부르기도 하죠. 제일 짜릿한 건 신호등이 있는 건널목을 건널 때예요. 흐릿한 빨간불이 흐릿한 파란불로 바뀌면, 우린 출발해요. 가슴이 두근거려요! 잘 건널 수 있을까요?

아빠와 함께하는 등굣길, 신나는 놀이이자 모험

이 책은 딸의 목소리로 시각장애인 부녀의 등굣길 여정을 독자에게 찬찬히 들려줍니다. 집에서 학교에 가는 지극히 평범한 일상이지만, 이 부녀의 등굣길 여정은 신나는 놀이이자 모험입니다. 아빠와 함께라면 학교 가는 길은 숲이 되고, 차도를 쌩쌩 달리는 자동차는 숲을 질주하는 동물들이 되죠. 흰지팡이는 악기가, 건널목은 징검다리가 되고요. 두 사람은 손을 꼭 잡고 빛과 그림자가 어른거리는 숲을 지나고, 동물들 이름을 알아맞히고, 징검다리를 한 발 한 발 밟으며 안개가 자욱한 강을 건넙니다.

딸은 눈이 하나도 보이지 않아도 길을 걷다 옆을 스쳐 간 사람의 슬픔을 알아채고, 다가오는 이웃에게 인사하고, 바다의 아름다움을 이야기하는 아빠가 너무나도 놀랍고 자랑스러워요. 그리고 세상 누구보다도 훨씬 더 많은 걸 보고 언제나 든든하게 자신을 지켜 주는 아빠에게 무한한 신뢰를 보내죠.

실화를 바탕으로 한 이야기, 텍스트의 의미를 풍부하게 하는 섬세한 그림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장애, 난민, 소수민족, 빈곤 등 더불어 사는 사회에 꾸준히 관심을 기울여 온 글 작가 곤살로 모우레가 이번에는 서로의 길잡이별이 되고 수호천사가 되는 시각 장애인 부녀의 이야기를 아름답게 풀어 놓았습니다. 스페인 라스팔마스에서 한쪽 눈에 안대를 하고 두꺼운 안경을 쓴 소녀와 흰지팡이를 든 아빠가 손을 꼭 잡고 학교 가는 모습을 보고 이 이야기를 떠올렸다고 해요.

여러 글 작가들과 협업하며 텍스트의 의미를 한층 넓고 풍부하게 해 온 그림 작가 마리아 히론은 특유의 섬세한 표현과 포근한 색감으로 주인공들이 느끼는 세상을 독자들의 눈앞에 펼쳐 놓았습니다. 덕분에 아빠와 딸의 꼭 잡은 두 손과 끈끈한 사람이 고스란히 전해지고, 현실 장면과 천연덕스럽게 어우러진 상상 장면이 기분 좋은 감동을 선사하죠. 장면마다 등장하는 파란 원숭이가 웃음을 자아내고요.

이 책은 해마다 스페인 콰트로가토스Cuatrogatos 재단이 스페인, 남미 등 스페인어 권역에서 출간된 스페인어 책 중 단 20권에게 수여하는 문학상을 수상하였고, 뉴욕 공립 도서관 베스트북에 선정되었습니다.

*흰지팡이의 의미
길거리에서 지팡이를 들고 보행하는 시각장애인을 마주친 경험이 있을 것입니다. 그런데 시각장애인의 지팡이가 흰색이라는 사실, 알고 있었나요? 지체장애인이나 노인의 지팡이와 구별하기 위해 시각장애인이 아닌 사람이 흰지팡이를 사용하는 것을 금하고 있어요. 흰지팡이는 시각장애인에게 장애물의 위치와 지형의 변화를 알려주어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도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돕는 도구로, 시각장애인의 표지이자 시각장애인의 독립성을 상징합니다.

*2021 스페인 콰트로가토스Cuatrogatos 재단 어워드 수상 도서
*2020 뉴욕공립도서관 베스트북

글작가
곤살로 모우레
그림작가
마리아 히론
옮긴이
라미파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