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누구 집 앞마당에 우물을 파지? 글 : 피우진 그림 : 피우진 출판사 : 창조와지식 / 32쪽 발행일 : 2019-10-02

Please in my front yard. 하나뿐인 우물을 두고 갈등을 빚는 동물들을 통해 겉으로 드러난 이기심과 가려진 위선, 부당함에 대한 침묵, 옳고 그름에 대한 잘못된 판단 등을 담아낸 이야기. 3인칭 시점에서 서술하는 방식으로 아이들 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하여 글뿐만 아니라 그림을 통해서도 숨겨진 의미를 찾아내도록 하는 책. 숲속 마을에 하나뿐인 우물이 오염됐어요. 동물들은 새 우물을 어디에다 파기로 했을까요?

※저자 수익금 일부는 유기 동물을 위해 쓰입니다.

출판사 리뷰

지역이기주의를 숲속 동물들의 이야기로 재미있게 풀어냈다. 3인칭 시점의 서술방식으로 뚜렷한 결론을 내지 않음으로써 각 동물의 대사와 그림을 통해 아이들이 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하도록 하였다.

그림작가
피우진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