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구운몽 글 : 강원희 그림 : 서선미 출판사 : 알라딘북스 / 56쪽 발행일 : 2014-09-30

‘아홉 개의 구름과 꿈’이라는 뜻이 담긴 《구운몽》의 이야기를 살펴보면 연화봉에서 도를 닦는 육관 스님의 제자 성진이 여덟 선녀와 놀다가 벌을 받아 인간 세상에 양소유란 이름으로 태어나게 됩니다. 여덟 선녀도 벌을 받아 인간 세상에 다시 태어나게 됩니다. 소유는 과거 시험을 보러 가는 길에 진 어사의 딸을 만났으나 헤어지고 낙양에서 계섬월을 만납니다. 그리고 섬월을 통해 알게 된 정 낭자를 보고 첫눈에 반합니다. 과거에 급제하자 소유는 정 사도의 딸와 결혼을 약속하고 정 사도 집의 하녀 가춘운도 만나게 됩니다. 소유는 연나라에 사신으로 갔다가 천리마를 탄 소년을 만나게 되는데 그 소년은 남장을 한 적경홍으로 그를 따르게 된답니다.

소유는 오랑캐와 싸우면서 자신을 죽이려 했던 자객 심요연과 동정 용왕의 딸 백능파를 구하기 위해 몸에 물고기 비늘이 가득한 병사들과 싸워 공을 세웁니다. 양소유가 높은 벼슬에 오르자 황태후는 난양 공주의 짝으로 삼으려고 하지만 정경패와 이미 혼인을 약속한 소유는 그 뜻을 거절해 옥에 갇히지만, 적이 침범해 전쟁터로 나가게 됩니다. 그 사이 황태후와 난양 공주는 정경패를 영양 공주로 삼습니다. 황태후는 정경패가 병으로 죽었다고 꾸미고, 소유는 두 공주와 궁에서 지내게 됩니다. 소유는 영양 공주가 정경패인 것을 알게 되고 여종 춘운과도 다시 만나게 됩니다. 또 난양 공주를 모시던 궁녀가 진채봉이라는 사실도 알게 됩니다. 소유는 궁에서 영양 공주, 난양 공주, 진채봉, 가춘운, 계섬월, 적경홍, 심요연, 백능파와 함께 행복하게 살아갑니다. 어느 날, 노스님을 만나 꿈에서 깬 소유는 자신이 아닌 육관 대사의 제자 성진이라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성진은 여덟 여인과 함께 열심히 도를 닦아 아홉 사람 모두 하늘로 올라가 행복하게 살았다고 합니다.

출판사 리뷰

아동문학가 선생님이 다시 쓴 똑똑똑 우리 고전 시리즈

첫째! 최대한 원전을 살리면서 아이들이 알기 쉽고 재미있게 고전을 접할 수 있도록 새롭게 구성한 우리 고전 입니다.
둘째! 유치원부터 초등학교 저학년까지 모두가 흥미롭게 읽을 수 있을 만큼 폭넓은이야기와 그림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셋째! 고전 그림 동화를 읽고 나서 내가 직접 동화 속 등장인물이 되어 역할놀이를 할 수 있는 역할놀이 대본이 함께 있습니다.
넷째! 각 이야기에 맞는 다양한 그림과 클레이가 고전의 맛을 더해 줍니다.

글작가
강원희
그림작가
서선미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