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내 안에 공룡이 있어요! 글 : 다비드 칼리 그림 : 세바스티앙 무랭 번역 : 박정연 출판사 : 진선아이 / 26쪽 발행일 : 2019-09-10

‘방 정리도 숙제도 하기 싫어! 그냥 나 공룡 될래!’
유쾌한 상상과 재치로 아이들의 마음을 표현한 그림책!
다비드 칼리와 세바스티앙 무랭의 새 그림책!

악셀은 친절하고, 장난감도 친구와 함께 잘 가지고 놀아요. 숙제하기와 식탁 정리 돕는 것도 좋아하죠. 그런데 악셀이 방 정리를 할 때면 금방 무시무시한 일이 일어나요. 살갗이 온통 비늘로 뒤덮이고, 등이 불룩불룩해지죠. 순식간에 공룡으로 변한 악셀! 악셀은 왜 공룡이 되었을까요? 어떻게 해야 악셀이 원래대로 돌아올 수 있을까요?

『내 안에 공룡이 있어요!』는 유쾌한 상상과 재치 있는 글이 돋보이는 그림책입니다. 유아 베스트셀러 [완두] 시리즈의 저자인 다비드 칼리와 세바스티앙 무랭의 새로운 그림책으로, 아이의 숨겨진 마음을 흥미진진하고 솔직하게 드러내 보여줍니다. 하기 싫은 일을 억지로 해야 할 때 아이들의 속마음은 어떨까요? 제멋대로 세상을 휘젓고 다니는 공룡이 된 악셀의 모습에서 아이들은 통쾌한 재미와 즐거움을 느낍니다.

출판사 리뷰

“사실은 내 마음대로 하고 싶어요!”

부모의 꾸중이나 야단 없이 아이가 정리도 잘하고, 친구와 형제와도 사이좋게 논다면 어떨까요? 뭐든지 스스로 하고 말 잘 듣는 아이를 부모는 ‘착한 아이’라 말합니다. 그런데 어쩌면 자기 마음대로 하고 싶어서 고집을 부리는 게 자연스러운 우리 아이들의 모습은 아닐까요? 아이들은 좌충우돌 부딪히고 고민하면서 삶의 규칙을 배우고 성장합니다. 『내 안에 공룡이 있어요!』는 방 정리를 할 때면 공룡으로 변하는 악셀의 모습을 통해 아이들의 속마음을 솔직하게 엿보는 유쾌한 재미를 선사합니다.

다비드 칼리와 세바스티앙 무랭의 새 책!

『내 안에 공룡이 있어요!』는 얌전한 소년 악셀의 귀여운 반항을 재미있게 그린 그림책입니다. ‘볼로냐 라가치 상’, ‘바오밥 상’ 수상 작가인 다비드 칼리의 재치 있는 글과 ‘프랑스 플뢰르 드 셀 상’ 수상 작가인 세바스티앙 무랭의 간결하면서도 예쁜 그림이 돋보입니다.

악셀은 누구에게나 친절합니다. 숙제하기와 식탁 정리, 방 정리도 잘 하죠. 그런데 악셀은 사실 그 모든 일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방 정리를 할 때면 악셀의 살갗은 온통 비늘로 뒤덮이고, 입에서 모락모락 김이 나는 공룡 브론토 메갈로 사우루스로 변합니다. 화나면 무엇으로도 막을 수 없는 브론토 메갈로 사우루스는 도시를 짓밟고 모든 것을 파괴합니다. 어떻게 해야 악셀이 원래대로 돌아올까요? 악셀을 말릴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유쾌한 상상으로 자유와 해방감을 만끽하는 그림책

어떤 아이라도 아이의 마음 한구석에는 내 마음대로 하고 싶다는 마음이 있습니다. 『내 안에 공룡이 있어요!』는 아이들의 그런 바람을 시원하게 풀어 주는 그림책입니다. 악셀의 변한 모습인 ‘브론토 메갈로 사우루스’는 원하는 대로 하고 싶지만 여러 제약이 많은 요즘 아이들에게 “네 맘대로 해도 괜찮아”라는 해방감과 위로를 전해 줍니다. 박진감 넘치는 그림, 유쾌한 이야기와 함께 마지막 반전의 장면은 아이들에게 공감의 웃음을 전해 줍니다. 자신의 마음을 표출하는 방법을 몰라 고민하는 우리 아이들에게 즐거운 상상과 재미를 선물하세요!

글작가
다비드 칼리
그림작가
세바스티앙 무랭
옮긴이
박정연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