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검색 입력
사랑에 빠진 도깨비 글 : 김현수 그림 : 김세진A 출판사 : 상상의힘 / 96쪽 발행일 : 2016-04-01

상상의힘 ‘아동문고’ 시리즈 10권. 『사랑에 빠진 도깨비』는 김현수의 동화입니다. 도깨비를 주인공으로 하는 창작옛이야기입니다. 옛이야기의 형식을 빌어, 새로운 이야기를 담아낸 작품입니다. 입말의 문체에 실려 사랑에 빠진 독특한 도깨비 이야기가 깔깔거리며 배를 잡게 만드는 해학, 사랑이란 진정성에 사람과 하늘이 감동한다는 옛이야기의 힘까지 고스란히 담고 있는 작품입니다.

출판사 리뷰

누구나 사랑에 빠져.
젊은이들만이 아니야. 노인들도, 어린이들도, 심지어 도깨비도.
사랑에 빠진다는 건 귀하디 귀한 일이지. 그런데 누구나 사랑하지만 저마다 사랑하는 방법은 달라.
도깨비는 어떻게 사랑을 할까?
얼굴이 큰 도깨비 얼큰이가 부지런하고 효성스러운 복순이에게 푹 빠져버렸어.
도깨비는 애가 타. 사랑하는 복순이를 멀리서만 지켜볼 뿐, 할 수 있는 일이 없지.
도깨비는 어떻게 했을까?
사랑하는 마음을 어떻게 전했을까?
사람인 복순이는 도깨비의 마음을 알게 될까?
알게 된다면 복순이는 어떻게 했을까?

여기 사랑에 빠진 도깨비가 있다. 도깨비는 복순이의 다듬이소리에 이끌려 처음 본 이래, 10년을 오직 복순이만 쳐다보고 있다. 복순이의 숨결도, 눈속에 남긴 발자욱도 사랑한다. 그러나 복순이는 어렵게 홀어머니를 모시고 산다. 도깨비는 모든 것을 다해주고 싶지만 할 수 있는 일이 없다. 답답하기만 하다. 그러던 차에 도깨비는 요술 밥상을 구하게 된다. 그런데 그 밥상을 차리는 일은 도깨비의 일이 되고 만다. 급기야 도깨비 얼큰이는 요리사로 변신한다.
이 옛이야기는 사랑이란 무엇인지, 어떠해야 하는지 가장 지고지순한 사랑의 모습을 보여준다. 도깨비와 사람이란 차이를 넘어 둘은 옛이야기가 그러하듯 마침내 이어진다. 그 행복한 결말은 지금, 우리에게 사랑은 무엇이며, 어떻게 스스로의 사랑을 건사해야 할지를 유쾌한 해학 속에서 풀어내고 있다. 참 아름다운 사랑이다.

글작가
김현수
그림작가
김세진A
댓글쓰기
댓글보기
미디어리뷰 / 독자리뷰

모든 그림들은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작가의 허락없이 일부 또는 전체를 변형, 복사하여 사용할 수 없습니다. 어떠한 경우에도 예외는 없습니다. 개인홈피나 블로그로 그림을 퍼갈 경우 법적인 조치로 대응하겠으니 한작품 한작품 작가의 저작권을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양도계약을 하지 않습니다.

맨위로